한방 힐링명소, 영천한의마을 시범운영 돌입

내년 초 본개장 앞두고 유의기념관한방테마거리 등 개방

장성각기자 | 입력 : 2018/11/29 [08:49]

[다경뉴스=장성각기자]한방도시 영천의 힐링명소인 ‘영천한의마을’이 내년 2월 개장을 앞두고 오는 12월 1일부터 시범운영에 돌입한다.

▲ 한방테마거리 전시 장성각기자

영천시는 이번 시범운영 기간 중 방문객 의견수렴을 통해 운영상의 문제점을 발굴보완해 차질 없는 개장 준비에 들어간다.

영천한의마을은 지난 2008년 ‘5+2 광역경제권 30대 선도프로젝트’ 사업에 선정되어, 2013년 12월 본격적인 착공에 들어갔다. 지난 10월 영천한약축제 때 준공행사를 개최하고 개장을 앞두고 있다.

주요 시설로는 유의기념관과 한방테마거리 등 전시체험시설 6개동, 8개 객실을 갖춘 한옥체험형 숙박시설 2개동, 한의원, 약선음식관카페테리아 등 식음시설이 있다. 또한 한의연못, 약초재배원, 한의정원, 놀이터정원, 스카이워크 전망대, 상징조형물 등이 특색 있는 공간을 연출하고 있다. 특히 한의마을 입구의 자전거 타는 유의(儒醫)와 한의마을 곳곳에 자리 잡은 곰토끼거북이 등 동물 조형물은 방문객들에게 친근함을 더하고 있다.

시범운영 기간 중 전시체험시설인 유의기념관한방테마거리를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, 숙박시설인 한옥체험관은 내부 관람만 되고 숙박은 정식개장 이후 예약할 수 있다. 매주 월요일과 1월1일설에는 휴관하며, 10시부터 17시까지 관람이 가능하고 시범운영 중에는 일부 전시체험물의 관람과 체험이 제한될 수 있다.

한방 관련 치료식음시설인 한의원카페약선음식관은 12월 중 공개입찰을 통한 사용수익허가를 계획 중이며, 내년 2월 본 개장에 맞춰 입점을 마무리할 계획이다.

▲ 영천한의마을 단지 원경 장성각기자

원본 기사 보기:다경뉴스
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 목
내 용
광고
광고
광고